페이지상단으로이동

미국 재무장관 재닛 옐런, "비트코인 투기 심각"

    • 입력 2021-02-19 13:51
    • |
    • 수정 2021-02-19 13:51

재닛옐런 비트코인 규제 예고

▲미국 재무장관 재닛 옐런,
[flickr]

재닛 옐런(Janet Yellen) 미국 재무장관이 비트코인에 대한 규제 가능성을 내비쳤다.

18일(현지시간) 미국 언론매체 CNBC에서의 인터뷰를 통해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이 “비트코인은 투기성이 심한 자산”이라며 “투자자들을 보호해야 한다”고 말했다.

옐런 장관은 비트코인에 대해 최근 몇 년간 높은 수준의 변동성을 보이며 투기성이 심한 자산으로 간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비트코인을 규제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사회자에 질문에 "투자자를 보호하기 위한 어떤 조치라도 취해야 한다"고 답했다.

옐런은 “비트코인이 거래를 이끌어내는 수단으로 활용되지 않는다는 걸 확실히 하고 투자자 보호 마련이 있는지 확인하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라며 "비트코인을 거래하는 기관들을 규제하고, 규제를 고수하도록 하는 것은 확실히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달 옐런 장관은 암호화폐가 주로 불법 자금 조달에 사용되며, 사용을 축소하고 돈세탁이 이뤄지지 않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할 필요성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보다 다양한 정보 및 방송관련 소식은

공식 SNS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