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나이지리아, 국가 차원에서 블록체인 기술 도입

    • 입력 2020-10-16 12:37
    • |
    • 수정 2020-10-16 12:37
[나이지리아, 국가차원에서 블록체인 도입 © TVCC]

현지시간 13일 나이지리아 국가적인 차원에서 블록체인 기술 도입 및 암호화폐 사용을 촉진할 방침이다.

테크놀로지타임즈가 보도에 따르면, 국가 전략 초안에 따르면 나이지리아는 디지털 경제 전환을 통해 블록체인을 활용한 플랫폼을 구상했다고 보도했다.

국가 통신디지털경제부와 국가정부기술개발원(NITDA)이 분산원장기술(DLT)및 블록체인 도입을 위해 청사진과 국가 전략 개발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국가 블록체인 도입 전략의 6개 핵심 이니셔티브는 △국가 블록체인 컨소시엄 설립, △관련 규제 및 법률 체계 강화, △국가 디지털 신원 제공, △블록체인 인식 및 이해도 개선, △블록체인 사업 인센티브 프로그램 개발, △개념증명 및 파일럿 실행을 위한 국가 블록체인 샌드박스 진행이다.

이에 대해 국가정부기술개발원은 “국가 공공부문의 블록체인 도입 로드맵은 무하마두 부하리 나이지리아 대통령이 ‘디지털 나이지리아’를 위해 구성한 여러 가지 전략 가운데 하나”라고 밝혔다.

초안은 국가 전략의 주요 목표가 공공 행정 부문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적극적인 활용을 통해 거버넌스의 효율성, 투명성, 책무성을 개선 및 디지털 경제 전환 과정에서 일자리를 창출 효과를 촉진 시키겠다고 전했다.

이어 규제 및 감독 수준 개선, 혁신 촉진과 기업가정신 고양, 가치 체인의 보안, 신뢰 및 투명성 강화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더욱 다양한 정보 및 방송 관련 소식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