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하나은행·한국도로공사, 블록체인 기반 고속도로 통행료 관리 서비스 계획

    • 입력 2020-08-06 14:59
    • |
    • 수정 2020-08-06 14:59
[하나은행과 한국도로공사 블록체인기반 ⓒTVCC]

하나은행은 한국도로공사와 ‘블록체인 기술 기반 서비스 도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고속도로 통행료와 관련한 국민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상호협력 한다고 6일 밝혔다.

하나은행과 한국도로공사는 이 외에도 양사 간 블록체인 활용 데이터 연계 시스템 구축, 서비스 대상 정보 공유, 처리 결과의 송수신 방안 등까지 상호 협력하며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하나은행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인터넷진흥원이 주관하고 한국도로공사가 제안한 ‘블록체인 기반 상호신뢰 통행료 정산 시범사업’ 과제 공모에 (주)핑거와 컨소시엄으로 참여하게 됐다.

이번 협약에서는 하나은행 스마트폰 뱅킹 앱인 ‘하나원 큐’ 앱에서 차량번호만 입력하면 간편하게 미납 통행료 납부 및 환불이 가능한 서비스를 연내 선보일 예정이다.

이에,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장 염정호는 “블록체인 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혁신적인 금융서비스를 개발하여 국민들의 생활에 편리함을 더해 드리는 친절한 금융의 역할을 다하겠다”며, “본 협약과 서비스를 통해 공공부문 서비스 신뢰 제고 및 재정 확보에도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국도로공사 영업본부장 이광호는 "코로나 이후 글로벌 경제를 선도하기 위한 한국판 디지털 뉴딜 정책의 일환인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여 국민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해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보다 다양한 정보 및 방송관련 소식은

공식 SNS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댓글 [ 1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 jaeung
  • 2020-08-07 11:42:41

좋은 소식 감사합니다,^^

  • 1
  • 0
답글달기
닫기